변실금

변비클리닉

의술은 환자를 위해 발전하며 건강한 삶을 위한
우리의 노력은 계속됩니다

대표번호

  • 편하게 문의주세요. 063-834-6000
 

변실금이란 자신이 모르는 사이에 변이 나오는 경우나 자신이 느끼기는 하는데 변이 나오는 것을 참을 수 없는
경우로 이야기하게 되는데 정확히 어느 정도의 실수가 있는 경우에 변실금으로 표현하는 지가 사람에 따라
다르며 아직 정확히 정해지지는 않습니다.
본인 모르게 변이 나오는 원인은 크게 신경의 이상과 근육 수 괄약근의 이상으로 나눌 수 있습니다.
신경의 이상은 다시 항문 직장의 감각 신경의 이상이 있거나 운동 신경에 문제가 있는 경우가 있을 수
있습니다.
본인이 변이 나오는 것을 알지만 변을 참을 능력이 없어서 변을 흘리는 경우는 괄약근의 이상이 있거나 감각
신경에는 문제가 없는 경우입니다.

변실금의 원인

선천성기형, 분만, 음부신경의 손상, 항문의 수술 등의 항문의 손상 및 외상, 척추의 손상 등입니다.

선천적인 원인은 항문의 생성과정에 문제가 있는 경우입니다.
쇄항이라고 하여 항문이 없는 경우에 괄약근의 생성도 문제가 되어서 변을 참지 못하게 되며 항문과 요도가
같이 만들어져서 한 구멍으로 나오게 되는 경우로 교정수술을 하여도 변을 참지 못하게 됩니다.

당뇨때 생기는 말조 혈관염인 경우에는 특징적인 증상이 동반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변실금의 증상이 지속적이지 않으며 때때로 발생하며 액체에 대한 실금이 주로 되며 항문강의 내괄약근의
기능이 많이 떨어지지만 외괄약근은 정상적인 경우가 많으며 직장의 감각능력이 많이 떨어지게 됩니다.
치료로는 바이오 피드백(Biofeedback)이 효과가 있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변비약을 오랫동안 먹는 경우에는 대변을 계속 무르게 쉽게 볼 수 있으므로 괄약근이 운동을 하지 않게 됩니다
오랜시간동안 이런 일이 계속되면 괄약근이 퇴화되어 변실금이 생길 수 있습니다.

변매복증

주로 나이가 많은 사람들에게 생기는 변매복증은 대장 항문을 전문으로 하는 의사에게 문제가 된다 보다는
노인을 주로 다루고 만성 질환을 주로 치료하게 되는 내과의나 노인 질환 전문의에게 문제가 됩니다.
특정적인 증상은 나이가 많고 거동이 어려운 노인이 병원에 입원하여 오랫동안 누워서 치료를 하게 되는
경우에 액체성 변을계속해서 흘리게 되는 것입니다.
직장 수지 검사를 하는 경우에 딱딱한 대변이 만져지며 하제를 투여하는 경우에 설사가 더욱 심해지며
변실금의 증상이 악화됩니다.
변매복증은 흔한 질환으로 생각되며 Geboes등에 의하면 노인병동에 입원하는 만성질환을 가진 환자들의
약 27%에서 볼 수 있다고 할 정도로 흔히 올 수 있습니다.
변매복증은 노인에게 변비가 생겨서 직장에 변이 꽉 차게 되며 이런 변이 직장을 자극하여 직장항문반사를
유발하게 되어 항문의 괄약근이 이완하게 됩니다.
커다란 변은 직장을 꽉 채우고 있으므로 나오지는 못하나 이런 변에 의하여 직장에 염증이 생기고 이 염증액이
변과 섞여서 설사와 같이 변을 흘리게 됩니다.

우선적으로 직장에 있는 변을 빼내야 하는데 심하지 않은 경우는 관장으로 나올 수도 있으나 대개 손가락으로
변을 파내거나 대장세척을 하여야 할 수도 있습니다.

나이가 많은 사람에게 생기며 다른 질환에 이환되어 있는 경우가 많으나 환자가 열의를 가지고 치료에
참여하면 동반된 질환이 심하지 않은 경우에는 주기적으로 일주일에 두 번 정도의 관장이나 변비약을 먹이면
3분의 2정도에서 변 조정 기능이 돌아옵니다.

소아성 변실금

7세 이전의 아이에게 대변 조절을 잘하던 아이가 고형의 대변을 갑자기 조절을 할 수 없을 때가 있습니다.
갑자기 아이가 변 조절을 못하므로 부모가 아이에게 야단을 치게 되며 대변 조절에 대하여 더 훈련을 시키게
됩니다.

이를 소아성 변비라고 하는데 화장실 습관에 대한 과도한 교육으로 소아의 공포, 하제의 남용, 관심을 받고
싶어하는 소아의 마음, 가족내의 친구의 스트레스 등이 문제가 되어서 유발됩니다. 일단 변비가 시작되면
변매복증처럼 직장에 꽉 변이 차게 되며 이에 의하여 괄약근이 이완되어서 변을 흘리게 됩니다.

치료로는 정신과적인 치료, 하제의 사용, 식이요법, 관장 등이 사용이 되며 하루에 일정시간에 2회 정도 변기에
앉아 있도록 하는 것도 치료에 도움이 됩니다.

약제를 사용하기도 하는데 대뇌에 작용하여 변의에 대한 감지능력을 향상시키므로 도움이 됩니다.
약 6개월 정도의 약물요법이 필요할 정도로 오래 걸리는 병입니다.

변실금의 치료

변실금도 모든 치료의 원칙과 마찬가지로 원인을 알고 원인에 대한 치료를 하는 경우가 가장 효과적이고
지속적인 효과를 기대할 수 있는데 불행히도 원인을 알지 못하는 경우가 많으며 원인을 알더라도 원인이
신경 손상의 경우에는 확실한 치료법이 없습니다.

당뇨환자 등에서 보이는 직장 감각 능력의 저하로 인한 변실금인 경우에는 직장 감각을 훈련시키는
바이오피드백(Biofeedback) 치료가 효과가 좋으며 다른 원인의 변실금에도 변 조절 기능을 훈련을 시킴으로 향상시킬 수 있습니다.

변실금에 대한 수술적 치료 중 효과가 비교적 있다고 생각되는 것에는 괄약근 복원술과 후항문교정술이
있습니다.
괄약근이 해부학적으로 손상을 받은 경우는 수술로 괄약근을 다시 복원해 주면 항문의 기능이 좋아집니다.

후항문 교정술이란 해부학적으로 괄약근이 이상이 없는 경우에 사용할 수 있는 방법으로 직장과 항문사이에
인위적인 각도를 만들어 주어서 직장의 변이 항문으로 쉽게 나오지 않게 하는 방법입니다.

케겔씨 운동

Kegel이 1950년에 주장한 운동으로 주로 외괄약근을 운동시키는 방법입니다.

등으로 누워서 허리를 굽이고 머리를 앞으로 내밀어서 다리를 보도록 하고 양쪽 손을 무릎으로 향하게 한 후
다시 머리를 내립니다.
이때 괄약근을 수축하도록 합니다.
동작을 10회 반복하고 이번에는 각각 한 손씩을 반대편 무릎으로 향하게 하면서 10회 반복을 합니다.
이런 운동을 하루 10회를 하면 괄약근이 강화됩니다.

변실금의 수술적치료

직장탈에 의한 변실금은 직장탈 교정술로 많이 호전이 되며, 때론 항문 괄약근 성형술도 같이 하기도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