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루

직장항문클리닉

의술은 환자를 위해 발전하며 건강한 삶을 위한
우리의 노력은 계속됩니다

대표번호

  • 편하게 문의주세요. 063-834-6000
 

항문 안쪽에 생긴 구멍을 통해 항문 바깥쪽 옆으로 샛길이 뚫려 있는 상태를 치루라고 합니다.
이 샛길을 통해 진물이나 고름이 계속 나오기도 하고, 때로는 가스나 변이 새기도 합니다.
손으로 만져보면 항문쪽을 향해 있는 딱딱한 줄기가 만져지는 것이 보통입니다.
그렇지만 치루가 깊은 곳에 있는 경우엔 겉으로 아무런 표시가 없기 때문에 진단이 어렵습니다.
그래서 가끔씩 항문이 뻐근해지며 몸살기가 생기는 경우엔, 깊은 곳에 생긴 치루를 의심해 볼 필요가 있습니다

치루의 원인

항문 직장 농양이 저절로 터지거나 또는 절개 배농 후에 누공과 그 사이 누관이 형성되어 발생한다.
즉 항문 주위 농양이 고름이 점점 많아지게 되면 항문의 약한 곳을 뚫고 진행하여 항문 주위의 피부 쪽으로
터져 나온다.
이것이 만성이 되어 항문 내부 입구에서 바깥 피부쪽 입구까지의 통로가 육아 조직으로 둘러 쌓여 있으면
이것을 치루라고 한다.
늘 앉아서 일을 하는 사람들의 경우 직장 쪽으로 치루가 뻗어 올라가는 경우가 있는데 이것을 직장 치루라고
한다.
치루는 발생이 되면 소수에서 저절로 치유가 되는 경우도 있지만 대부분은 치료를 하지 않는 경우 점점 복잡한
치루로 진행한다.

치루의 증상

수개월 내지 수년에 걸쳐서 항문 주위에 반복해서 농양이 생기고, 고름이나 진물 등의 분비물이 나오고 손가락
끝마디 만한 딱딱한 몽우리가 항문 주위에서 만져지며, 가끔 염증이 생겨서 아프고 고름이 터져 나오면 통증과
발열의 증상은 없어진다.
항시 분비물에 의해서 항문이 지저분하고 속옷이 더러워진다.
가끔은 항문이 좁아져서 변의 굵기가 가늘어지고, 심하면 변 보기가 힘들 수 있다.

치루의치료

유일한 치료법은 수술적 치료이다.
단순 치루는 절개 개방술로 충분한 치료가 된다.
항문 안쪽의 내공을 찾아서 항문 밖의 외공과의 사이에 있는 누관을 열어 주는 것이다.
이 방법은 괄약근간 치루 및 저위 괄약근 관통형 치루의 치료에 이용된다.
여성의 경우에 항문의 앞쪽에 위치한 괄약근 관통형 치루, 당뇨환자, 괄약근이 약한 환자에서는 금기이다.
괄약근이 많이 침범된 치루일 경우 일종의 끈으로 치루관을 관통시킨 후 그 사이의 괄약근을 묶어 두는 쎄톤 수술법이 있다.
이 쎄톤 수술법의 목적은 치루에서 생기는 염증 물질의 배액, 치루관의 섬유화, 쎄톤에 묶여진 괄약근이
가늘어짐으로서 치루관의 깊이가 낮아짐을 목표로 한다.
치루 자체의 규모가 커서 항문의 변형과 기능 소실이 문제가 될 때에는 치루를 절제해낸 공간에 주위에 있는 괄약근을 잡아 당겨 유착 봉합후 그 위에 장 점막이나 피부로 덮어주는 근 충전술 법이 있다.
또한 최근 난치성 치루도 괄약근 손상이 없고, 재발이 드물며, 치유기간도 짧고, 통증과 후유증이 거의 없는
치루관 전이술이 개발되었다.
보통 상처 치유는 5∼6주가 소요되고, 12주경에는 100%에 달한다. 상처치유가 지연되는 것은 수술 후
관리에서 환자의 협조를 얻지 못하거나 다른 국소적인 이유 때문이다. 환자를 외래에 자주 오게 하여 의사와
환자간의 긴밀한 협조가 이루어져야 한다.

 

치루의수술

 

치루의 치료에 가장 중요한 요점은 치루의 항문안쪽 구멍(내공)을 발견하고나서 내공을 없애주어야 합니다.
내공을 확실히 없애면 누관자체는 염증만 잘 배농이 된다면 자연치유가 가능합니다.
그런데 문제는 내공을 막는 적당한 방법이 없다는 것입니다.
가장 이론적으로 좋은 방법은 내공을 실로 꼬매서 없애고 이를 보호하기 위하여 항문점막을 피판으로
만들어서 덮어주는 것입니다.
이를 항문피판성형술이라고 하는데 꼬매논 안쪽 상처를 보호하기 위하여서는 약 5일간 금식을 해야 하므로
적어도 1주일 이상 입원하여야 하는데 현재까지 아무리 잘 관리를 하여도 약 10%에서는 안쪽 상처에 염증이 생기며 이런 경우 재발이 되므로 문제입니다.
차선의 방법으로는 치루의 누관의 뚜껑을 따주는 방법이 있는데 이를 치루절개술이라고 합니다.
치루절개를 한후 상처는 그대로 두어서 상처가 자연히 차 오도록 하는 방법입니다

이 방법은 내공을 확실히 찾은 경우 99.9%의 완치율을 보이며 입원기간이 3일 이하이며 수술후 통증도 거의
없는 방법인데 문제는 치루관이 대부분 괄약근을 뚷고 지나가게 되는데 치루절개수술을 하게 되면 괄약근이 손상된다는 점입니다.

괄약근은 내괄약근과 외괄약근 으로 나누게 되는데 외괄약근의 50%정도만 남아있게 되면 배변기능이 유지가
되므로 일반적인 치루인 경우는 우선적으로 치루절개수술을 고려합니다.
하지만 괄약근을 많이 침습하는 고위치루인 경우는 치루절개수술을 할 수 없으며 항문피판성형수술이나 실로
묶는 등 괄약근을 보존하는 여러 가지 방법이 이용되고 있는데 어떤 방법도 재발율이나 괄약근 보존정도에
문제가 있습니다.

 

소아치루

소아 치루는 성인의 치루와는 달리 몇 가지의 특징을 가지고 있다.
생후 수개월(3개월 이내)에 나타나는 빈도가 높고, 남아에서 발생의 빈도가 여아 보도 훨씬 높으며, 항문의
측방에 발생하는 경우가 많으며 양측성인 경우가 많다.
치루관은 직선적이며 괄약근을 깊이 통과하지 않는 단순형이며 자연 치유되는 경우가 높다.
따라서 서인의 치루와는 치료의 방법이 다르다.
항문 주위에 발적 혹은 경결을 보이고, 아직 고름이 확실히 잡히지 않은 염증에 대해서는 항생제를 투여하고 경과를 관찰하며, 확실한 농양에 대해서는 절개 배농을 한다.
가끔 수술 상처가 치유된 후에 그 자리에 작은 농양 형성을 반복하기도 하나 이러한 형태의 염증 반복은 대다수의 경우 그 이상의 치료는 필요하지 않고 자연치유 되는 경향이 많다.
유아기 치루가 장기간에 걸쳐 치유가 지연되어 생후 12개월이 되도록 치유되지 않는 것 혹은 학동기에
재발하는 경우에는 수술적 치료를 요한다.